가을철 산악 안전사고 주의

오태민 | 기사입력 2018/10/15 [23:08]
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을철 산악 안전사고 주의
기사입력  2018/10/15 [23:08]   오태민
▲     ©오태민

 

 역대급 폭염으로 인한 더위도 물러간 요즘, 언제 그랬냐는 듯이 아침저녁으로 쌀쌀하다. 가을이 성큼 다가왔음이 느껴진다. 가을이 오면 많은 시민들이 아름답게 물든 강산을 찾아 산행을 많이 갈 것으로 예상된다.

 

 아름다운 물든 강산을 보러 갔다가 발을 헛디디거나 무리한 산행으로 부상을 입는 경우가 많이 있다. 소방청 119구조통계에 따르면 2017년 산악구조 활동 건수는 9682건으로 이 중 9월과 10월에 2597건이 발생해 전체 산악사고의 26.8%를 차지했다.

 

 사고의 주요 원인으로는 추락, 고립실종, 탈진 등 대부분 체력을 넘어선 무리한 산행과 부주의에 의해 발생됐다.

 

 이러한 산악 사고를 예방하고 즐거운 산행을 위해서는 철저한 준비와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첫째, 평소에 운동을 즐겨 하지 않거나 등산초보자인 사람들은 무리한 산행으로 인해 근육통과 관절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자신의 체력에 맞게 적절한 코스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둘째, 가을철에는 일교차가 심해 낙엽이 젖어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가 미끄러지는 사고가 많이 발생한다. 산행을 할 때는 가급적 낙엽을 피해 걷는 것이 좋다.

, 등산 전 기상상황을 확인하여 날씨에 맞는 옷을 고르되, 신축성이 좋은 옷을 입도록 하고 큰 일교차에 대비하여 여벌의 옷을 챙기도록 하자.

 

 셋째, 산행을 안전하게 하기 위해서는 등산 장비를 구비 하는 것이 좋다. 특히, 등산화를 꼭 착용하고 비상상황에 대비하여 랜턴, 응급의약품, 등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산행 시 실족이나 조난 등 위급한 상황에 처해 신속한 119의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정확한 위치를 알 수 있는 산악 위치표지판과 119 간이 구급함 위치를 알아둬 유사시 대응할 수 있는 안전 상식을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다.

 

 아름다운 강산을 즐길 수 있는 요즘, 산악 도중에 지켜야 할 기본수칙을 지켜 산행사고를 예방해 즐거운 가을 산행을 만끽하길 바란다.

 

 - 보성소방서 벌교119안전센터 소방사 오태민 -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광산구자원봉사센터,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 사업’ 선정 / 임용기보도국장
전남도, 국가 백신제품화 기술지원센터 유치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공공산후조리원 3호점 완도에 개원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동부권 주요 현안 집중 논의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본격 추진 / 윤진성취재국장
도립국악단 창극 ‘목민심서’ 앙코르 공연 / 윤진성취재국장
청소년들의 꿈이 현실이 되는 공간‘목포시하당청소년문화센터’ / 임용기보도국장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대학 입시설명회 성황리에 종료 / 임용기보도국장
전남도, 6월 22일까지 한 달간 농촌일손돕기 / 윤진성취재국장
에너지신산업 맞춤지원…글로벌 경쟁력 키운다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