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속초19.0℃
  • 구름조금26.7℃
  • 구름많음철원27.3℃
  • 맑음동두천26.7℃
  • 맑음파주25.8℃
  • 구름많음대관령16.3℃
  • 구름많음백령도19.2℃
  • 구름많음북강릉18.4℃
  • 구름많음강릉20.4℃
  • 구름조금동해17.9℃
  • 맑음서울27.1℃
  • 맑음인천24.9℃
  • 구름많음원주27.9℃
  • 맑음울릉도17.3℃
  • 구름조금수원25.6℃
  • 구름조금영월24.6℃
  • 구름조금충주26.8℃
  • 맑음서산21.7℃
  • 구름조금울진18.8℃
  • 구름많음청주28.8℃
  • 천둥번개대전24.0℃
  • 구름조금추풍령23.2℃
  • 구름많음안동23.2℃
  • 구름조금상주24.7℃
  • 구름많음포항19.8℃
  • 구름많음군산18.5℃
  • 구름많음대구22.6℃
  • 구름많음전주21.3℃
  • 구름많음울산20.5℃
  • 흐림창원20.7℃
  • 구름많음광주23.5℃
  • 구름많음부산20.9℃
  • 흐림통영20.8℃
  • 구름많음목포21.7℃
  • 소나기여수20.4℃
  • 구름조금흑산도17.4℃
  • 구름조금완도20.4℃
  • 구름조금고창20.1℃
  • 흐림순천19.3℃
  • 구름조금홍성(예)22.8℃
  • 구름많음제주21.6℃
  • 구름많음고산21.7℃
  • 구름많음성산20.8℃
  • 구름많음서귀포22.0℃
  • 흐림진주20.3℃
  • 맑음강화22.8℃
  • 구름조금양평28.0℃
  • 구름조금이천28.2℃
  • 맑음인제22.7℃
  • 구름조금홍천27.2℃
  • 맑음태백18.4℃
  • 구름조금정선군22.9℃
  • 구름조금제천25.2℃
  • 구름많음보은26.0℃
  • 구름많음천안26.6℃
  • 구름조금보령17.2℃
  • 구름조금부여21.9℃
  • 흐림금산21.8℃
  • 흐림20.9℃
  • 구름많음부안20.0℃
  • 구름많음임실21.9℃
  • 구름많음정읍20.8℃
  • 흐림남원19.7℃
  • 구름많음장수20.0℃
  • 구름많음고창군20.2℃
  • 구름조금영광군20.1℃
  • 흐림김해시23.1℃
  • 구름조금순창군20.8℃
  • 흐림북창원22.5℃
  • 흐림양산시23.0℃
  • 흐림보성군22.5℃
  • 구름많음강진군22.0℃
  • 구름많음장흥21.0℃
  • 구름많음해남22.4℃
  • 구름많음고흥21.3℃
  • 흐림의령군25.0℃
  • 구름많음함양군20.8℃
  • 흐림광양시21.0℃
  • 구름조금진도군21.2℃
  • 구름많음봉화21.1℃
  • 구름많음영주23.6℃
  • 구름조금문경24.4℃
  • 구름조금청송군21.1℃
  • 맑음영덕18.2℃
  • 구름조금의성23.9℃
  • 구름조금구미24.4℃
  • 구름많음영천20.8℃
  • 흐림경주시20.6℃
  • 구름많음거창21.8℃
  • 흐림합천24.9℃
  • 흐림밀양24.4℃
  • 흐림산청22.4℃
  • 흐림거제19.7℃
  • 흐림남해20.6℃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우한 폐렴]’은 과연 불치의 병인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과학

‘코로나19 [우한 폐렴]’은 과연 불치의 병인가?

- ‘~ 염’으로 끝나는 질병은 인체 내의 오장(五臟)에 염증이 발발한 것일 뿐이다.

- 동양의학 입장으로서는 ‘폐렴’으로 부르는 것이 맞다.

코로나19 [우한 폐렴]’은 과연 불치의 병인가?

 

- ‘~ 으로 끝나는 질병은 인체 내의 오장(五臟)에 염증이 발발한 것일 뿐이다.

- 동양의학 입장으로서는 폐렴으로 부르는 것이 맞다.

 

 

양방의학 계에서는 코로나 19’라고 명명(命名)하고 있는데, 하지만 코로나19는 병인(病因)을 모호하게 하는 배타적 의료 철옹성의 느낌을 주어 아쉬운 감이 든다.

 

 

요즘 대 유행하는 역병 명칭을 놓고 보면 한국 한의학계의 기죽은 모습을 보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깝다. 전통한의학 계에서는 근본적으로 모든 질병은 인체 내의 오장 간의 부조화 때문에 발발한다고 보고, 치료에 임하고, 이에 따라 큰 어려움 없이 질병치료에 효과를 보고 있다.

 

 

우한폐렴역시 오장 중 에 염증이 생긴 질병이므로 폐장부의 열을 사라지게 하는 치료법을 취하면 생각 외로 가벼운 치료법이 될 수 있다. 이번 역병은 간열(肝熱)이 차올라, 하극상 간열이 폐를 내리쳐서 폐에 열[]이 생기게 되었지만, 전통한의학의 가장 큰 무기인 오장실조(五臟失調)를 바로 잡으려는 시도가 망각되어 이 큰 난리가 난 것이라 볼 수 있다.

 

 

오행의 상생상극 입장에서 보면 폐의 원수는 간()이요, 폐의 적()은 심장(心臟), 그리고 폐의 든든한 지원군은 비위(脾胃)라 할 수 있다. 때문에 폐열로 인한 폐렴을 잡으려고 곧장 폐를 대상으로 열을 삭히려고 하는 시도(試圖)를 하기 보다는, 폐가 교장(嬌臟)인 점을 감안하여, (), 심장(心臟) 그리고 비장(脾臟)을 편안하게 다스리면, 폐의 열은 저절로 꺼지게 된다..

 

 

바로 이 때 사용할 수 있는 약재는

금은화를 주약(主藥)으로 사용하고, 현삼, 맥동(麥冬), 생감초, 그리고 천화분, 복령, 백작약으로 처방을 하게 되면 우한폐렴은 독소가 배출되고 평온을 찾게 된다.

위 처방전의 약재 구성배합비율은 각각의 지역사회에서 열심히 진료를 하고 있는 한의원장의 존경창조를 위해 미뤄 놓는다. 우한폐렴 치료를 미시적(微視的)이 아니라 거시적(巨視的), 즉 한방의 기본원리인 오행 상생상극 입장에서 풀어 나가면 어렵지 않게 풀 수가 있다.

 

                              편한마음 메디쿱 의학 연구원 062-222-6253

 

맥문동.jpg

 

현삼.jpg

 

천화분.jpg

 

금은화.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