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효울금 특허 기술이전 산업화 추진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7/11/28 [15:04]
경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발효울금 특허 기술이전 산업화 추진
기사입력  2017/11/28 [15:04]   윤진성취재국장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은 전남도 특산자원인 울금 소비 촉진과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발효울금 제조방법 기술을 도내 가공업체 2개소에 기술이전 한다고 28일 밝혔다. 


전남도내 울금 재배면적은 전국의 94%이상 차지한 특산자원으로 최근 울금의 간기능개선효과와 항균활성효과 등에 대한 연구결과 보고가 있어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울금 쓴맛은 소비자의 선호도를 낮추고 식품원료로서 어려움 등 가공현장의 애로사항으로 대두돼 기호성과 기능성을 높이는 가공기술 개발이 필요한 실정이다. 

따라서 이번에 개발한 울금 발효 특허기술은 생울금의 쓴맛을 22% 줄이고 항산화효과와 식품 부패미생물에 대한 항균활성을 향상시켰으며 특히 유산균 발효를 통해 체내 흡수율을 높였다. 

지난 10월에 개최한 2017국제농업박람회 관람객 240명을 대상으로 발효 울금 액상스틱 시제품에 대한 선호도 평가 결과 90%가 만족했고 그 중에 50대 이상 연령층 비율이 59%를 차지할 정도로 울금 쓴맛이 줄어 먹기에 편하다는 반응이 지배적이었다.

강정화 친환경농업연구소 가공유통팀장은 “앞으로 개발된 특허기술을 가공현장에 적용해 다양한 제품 생산판매 등 산업화 추진으로 전남도의 특산자원인 울금 소비 촉진은 물론 농가 소득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하우스 작물 재배농가 시름을 덜어 줄 전기온풍기 설치 인기 / e뉴스타임
겨울철 주의해야 할 심장질환 비상... / J.황 취재부기자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 임용기보도국장
목포시청소년성문화센터, 「2018년 장애 아동‧청소년 성 인권 교육」성료 / 임용기보도국장
가수 단야와신혜 우리연인같이 제법 잘 어울리지 않나요?... 크리스마스 창작 캐럴 Christmas with you 발표 / 신종철기자
장흥군청소년수련관 2018 현장체험활동 실시 / 임용기보도국장
세인트존스 칼리지 파나이오티스 카넬로스 총장 벌교고등학교 방문 강연 / e뉴스타임
CJ도너스캠프 창의학교, 아동청소년 100명 육성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청 갤러리서 전통현대 미술작품 감상을 / 윤진성취재국장
겨울철 인명피해 제로시설물 피해 최소화 온힘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