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경 민주당 은평구청장 후보 확정, 컷오프 재심

신종철기자 | 기사입력 2018/05/15 [14:41]
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미경 민주당 은평구청장 후보 확정, 컷오프 재심
기사입력  2018/05/15 [14:41]   신종철기자

 

김미경 전 서울시의원이 6.13 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서울 은평구청장 후보로 최종 확정됐다.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은 12~13일 치른 은평구청장 결선 투표에서 김미경 전 의원이 66.38%를 득표해 42.28%를 얻은 김성호 전 서울시의원을 따돌리고 후보로 최종 확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김미경 전 의원의 후보 확정은 이번 지방선거 최대의 난제인 공천 잡음 속에 재심까지 거쳐 이뤄낸 최대의 반전으로 꼽힌다.


은평구는 김우영 현 구청장이 3선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9명의 예비후보가 몰리는 등 처음부터 경쟁이 치열했다.

 

김미경 전 시의원은 당초 지역여론조사에서도 1위를 차지하는 등 처음부터 유력 후보로 거론됐었다.

 

하지만, 무슨 일인지 당이 정한 4인 경선 대상자에 포함되지 못했다. 소위 컷오프 탈락한 것이다. 이후 경선 대상자 선정의 부당함을 지적하며 청구한 재심이받아들여져  가까스로 6인 경선에 참여할 수 있었다.

 

▲     ©신종철기자


하지만, 지난 10일~11일 치른 경선의 뚜껑을 열고보니 재심 수용의 결과는 너무나 명확했다. 6인 참여 경선에서 39.99%의 득표율을 보이며 독보적 1위로 결선 투표에 진출. 그리고, 12일~13일 치러진 결선 투표에서 66.38%를 득표해 은평구청장 선거 민주당 후보로 최종 확정되며 기적같은 반전을 이뤄내게 됐다.


김미경 후보는 제4~5대 은평구의원과 제 8~9대 서울시의원을 지냈다. 민선 9기 시의원 시절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할 만큼 전문성도 인정받고 있다는 평이다.

 

이날 김미경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주자로 최종 확정됨에 따라, 이번 서울 은평구청장 선거는 자유한국당 홍인정 은평갑 당협위원장, 바른미래당 이익주 예비역 육군 대령과의 3인 대결로 치러지게 된다.

 

신종철기자(s1341811@hanmail.net)

편집국/사회부 팀장 신종철기자

(제보) 카카오톡ID 8863051

e-메일: s1341811@hanmail.net

여러분의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카이로프랙틱 Doctor ; 치열한 국내 의료시장에서 성공하는 지름길로 급부상! / 홍차이
은퇴라니... 아직 내 인생은 한창인데... 뭘 하고 살아가지? / 홍차이
전남포럼, 유영민 장관 초청 4차 산업혁명 특강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 먹거리 생산유통소비 선순환체계 만든다 / 윤진성취재국장
여수소방서 평여센터, 길 터주기 훈련 실시 / 허준호
소화기 사용의 중요성과 관리요령 / 허준호
전남도, 경로당 공동작업장 대폭 확대 / 윤진성취재국장
휘슬러 압력밥솥 건강하고 혁신적인 요리 가능해 / 문아름
위험시설 집중점검 ‘국가안전대진단’ 돌입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백신산업 날개 달았다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