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화합 추진위원, 취약계층 아동 후원 앞장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8/07/11 [15:37]
지역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서화합 추진위원, 취약계층 아동 후원 앞장
기사입력  2018/07/11 [15:37]   윤진성취재국장

 

 


전라남도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지난달 29일에 이어 11일 두 차례에 걸쳐 권역별 동서화합 추진위원 간담회를 열어 영호남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후원자 발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추진위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간담회에서는 그동안의 사업 실적을 보고받고, 우수 추진위원 등 유공자 표창을 했다. 또 나눔후원자 감사장 및 나눔현판 전달식과 신규 추진 위원 위촉장 수여가 진행됐다. 이들은 또 신규 후원자 발굴을 위해 서로 노력할 것을 다짐하며, 나눔의 의미를 되새겼다.

동서화합천사프로젝트 사업 추진위원은 22개 시군별 2,3명씩 총 49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후원금 마련을 위한 후원자 발굴, 보호가 필요한 아동의 결연기관 연계, 지역사회 자원 연계 및 홍보 등 사업 추진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2015년부터 운영돼 이들이 모은 후원금으로 그동안 전남지역 163명에게 2억 2천400만 원을 지원했고, 아동정기지원, 오케스트라 협연, 천사보금자리 신축, 어린이활동가사업 등도 펼치고 있다.

추진위원들은 또 현재까지 1,100여 명의 일반후원자를 발굴했으며, 올해는 추가로 지난 3월 나눔후원자 100호 발굴 선포식을 통해 100만 원 이상 후원에 참여하는 46명의 나눔후원자를 발굴하고, 연말까지 100호 발굴을 목표로 활동하고 있다.

허강숙 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은 “동서 간 벽을 허물고 새 시대로 나아가는 이 협력사업의 동력은 추진위원들로부터 나온다”며 “전라남도는 민선7기에도 지역·세대·계층 간 화합을 위해 노력하고, 두 지역의 많은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라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동서화합천사프로젝트는 전라남도와 경상북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영호남 아동 교차지원과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2015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세 기관은 두 지역 취약계층 아동 지원을 기한을 두지 않고 진행하기로 협약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남도, 국가 백신제품화 기술지원센터 유치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공공산후조리원 3호점 완도에 개원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본격 추진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동부권 주요 현안 집중 논의 / 윤진성취재국장
도립국악단 창극 ‘목민심서’ 앙코르 공연 / 윤진성취재국장
여수소방서, 여서119안전센터 여수시종합장애인복지관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 보성소방서
여수 국가 산업단지 대형공사장 SI그룹 코리아 관계자 면담 실시 / 허준호
전남도, 전문예술법인단체 9개소 신규 지정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혁신도시 공공기관, 지역발전사업 논의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롯데백화점 본점서 농수특산물 직거래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