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음식문화큰잔치, 10월 강진서 개최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8/08/29 [15:10]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도음식문화큰잔치, 10월 강진서 개최
기사입력  2018/08/29 [15:10]   윤진성취재국장

 재단법인 남도음식문화큰잔치는 오는 10월 12일부터 14일까지 강진만 생태공원 일원에서 열리는 제25회 남도음식문화큰잔치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28일 제2차 이사회를 열어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사회에서는 재단법인 이사장인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해 이승옥 강진군수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축제 세부실행계획을 논의했다.

올해 남도음식문화큰잔치는 예년 축제에서는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변화의 시도들이 감지되고 있다. 남도음식의 품격을 높이고 새로운 해석을 통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젊고 생동감 있는 축제로 탈바꿈할 것으로 보인다.

우선 대한민국 생태 보고이자 새로운 관광명소로 떠오르고 있는 강진만 생태공원을 현대적 감각의 세련된 축제장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전시 중심의 축제에서 벗어나 유명 쉐프 초청 프로그램, 새로운 남도음식 발굴, 관람객과 소통하는 경연대회 개최, 다채로운 음식 만들기 체험, 어린이 체험관 운영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해 참여 축제로 거듭날 전망이다.

중국 저장성 교류 20주년 기념행사, 남도음식 포럼 개최, 남도음식 기획상품 출시 등 남도음식의 산업화와 세계화를 위한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축제 개최지인 강진의 음식관광 브랜드 육성을 위해 명인과 강진 대표음식을 결합한 남도밥상 한상차림, 강진군 음식관광 브랜드 시책인 강진만 노을장도 운영된다.

체류형 관광축제 구현을 위해 멀티미디어 레이져 쇼, 뮤지컬 난타, EDM 퍼포먼스 등 야간 빅 이벤트 프로그램도 마련돼 관광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영록 도지사는 “남도음식은 푸짐한 것도 좋지만 아름다운 상차림으로 매력을 살려야 한다”며 “남도음식문화축제가 차별화된 지역의 음식문화를 보여주는 방향으로 발전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하우스 작물 재배농가 시름을 덜어 줄 전기온풍기 설치 인기 / e뉴스타임
겨울철 주의해야 할 심장질환 비상... / J.황 취재부기자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 임용기보도국장
목포시청소년성문화센터, 「2018년 장애 아동‧청소년 성 인권 교육」성료 / 임용기보도국장
가수 단야와신혜 우리연인같이 제법 잘 어울리지 않나요?... 크리스마스 창작 캐럴 Christmas with you 발표 / 신종철기자
장흥군청소년수련관 2018 현장체험활동 실시 / 임용기보도국장
세인트존스 칼리지 파나이오티스 카넬로스 총장 벌교고등학교 방문 강연 / e뉴스타임
CJ도너스캠프 창의학교, 아동청소년 100명 육성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청 갤러리서 전통현대 미술작품 감상을 / 윤진성취재국장
겨울철 인명피해 제로시설물 피해 최소화 온힘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