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본격 추진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9/05/14 [15:03]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19/05/14 [15:03]   윤진성취재국장

 전라남도가 정부의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 가운데 하나인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14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한 전남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사업 규모는 29.5ha다. 총 1천56억 원을 들여 청년창업 보육센터, 임대형 스마트팜, 스마트팜 실증단지 등을 구축한다. 국비 546억 원이 지원되고 도와 시군비 436억 원, 자부담 등 74억 원이 소요된다.

전라남도는 고흥군,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전남테크노파크, 농촌진흥청,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등과 산학연관 추진단 31명을 구성, 본격적인 기본사업계획 수립에 나섰다.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사업추진단은 청년창업보육, 기술혁신 등 생산교육연구기능이 집약된 구체적 기본사업계획을 세워 12월까지 농림축산식품부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홍석봉 전라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당초 도 차원에서 수립된 예비계획을 좀 더 구체화하기 위해 사업추진단을 구성했다”며 “추진단과는 별도로 각 분야별로 자문위원을 구성해 전문가 의견을 폭넓게 수용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스마트팜 규모화집적화, 청년창업, 기술혁신(R&D) 등 생산교육연구기능을 갖춘 첨단 융복합단지인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지역으로 경북 상주, 전북 김제, 전남 고흥, 경남 밀양, 4곳을 선정해 추진하고 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광주 정광고 전국 고등학교 최초, 빨대사용 근절 캠페인 펼쳐
1/2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시가 머무는 정거장] 산수동 가는 길/공난숙 / 김인석
'완강기' 생명을 지키는 첫걸음 / 보성소방서
추석맞이 국악 공연 송편 빚기 등 문화행사 풍성 / 윤진성취재국장
우리동네 '전통시장' 지키기 / 보성소방서
10일 명량대첩축제 해전 재현 리허설 / 윤진성취재국장
김 지사, 추석 연휴 활용 유럽 4개국 순방길 / 윤진성취재국장
전남도, 추석 대이동 기간 가축 질병 차단 총력 / 윤진성취재국장
태풍 '링링' 상륙전 점검 / 보성소방서
화순군정신건강복지센터, 자살예방의 날 맞이 생명존중 문화공연 개최 / 임용기보도국장
전남 내륙, 마한 역사문화생태 관광자원화 한다 / 윤진성취재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