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지사, 추석 연휴 활용 유럽 4개국 순방길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9/09/08 [14:21]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 지사, 추석 연휴 활용 유럽 4개국 순방길
기사입력  2019/09/08 [14:21]   윤진성취재국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8일 추석 연휴 기간을 활용해 10일 동안의 유럽 순방길에 올랐다.

김 지사는 이번 유럽 순방 기간 동안 선박 수주 지원과 우호교류의향서 체결,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후보 추천 홍보 등을 위해 그리스, 러시아, 독일, 오스트리아, 4개국을 방문한다.

그동안 김 지사는 민선7기 출범 이후 전남의 새 천 년 비전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를 제시하는 등 전남 행복시대 실현을 위해 숨 가쁘게 달려왔다. 이런 가운데 전남의 전통 주력산업 가운데 하나인 조선산업과, 소록도 천사의 노벨상 후보 추천 등 긴요한 유럽 순방 업무가 긴 기간이 소요된다는 점을 감안, 이에 따라 현안 업무 부담감을 해소하기 위해 추석 연휴를 이용하게 된 것이다.

김 지사는 먼저 대한조선 관계자와 그리스를 방문해 게오르기오스 빠뚤리스 아티키주지사를 만나 조선산업과 섬 관광개발 등에 대해 회담을 갖고, 대한조선과 그리스 대형 선사의 선박수주 계약을 지원한다.

러시아에서는 한전 관계자와 모스크바의 스콜코보 혁신센터를 방문해 스콜텍 관계자와 한전공대 설립과 운영에 대해 회담한다. 전라남도-한전스콜텍 간 상호협력 의향서(LOI)를 체결한 후, 스베틀라나 비탈례브나 춥세바 러시아 전략기획청장을 만나 향후 러시아와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독일에서는 뮌헨의 스마터투게더 등 e-모빌리티 산업 현장을 둘러보고, ‘블루 이코노미’의 전략 프로젝트 가운데 하나인 ‘블루 트랜스포트’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다.

오스트리아에서는 군터 플라터 티롤주지사와 회담을 가진 후 우호교류의향서를 체결하고, 오후에는 마리안느와 마가렛, 두 간호사를 찾아가 그동안의 근황을 듣고 감사와 위로의 말을 전할 예정이다.

이어 인스부르크에서 리햐드 하우저 오스트리아 대한민국 명예대사와 비엔나에서 전남 출신 영산그룹 대표 박종범 회장을 만나 농축산업 6차산업화 방안과 관광정책에 대해 얘기를 나누고, 전남 투자를 유도할 계획이다.

김 지사는 이번 유럽순방에 관련 분야별 관계자와 함께 해 평소 도정철학인 ‘현장 제일주의’와 ‘소통과 협치’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그동안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 조선산업 활성화, 한전공대 비전 제시, 전남 관광객 6천만 명 유치, 블루 이코노미 추진 등 도정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광주 정광고 전국 고등학교 최초, 빨대사용 근절 캠페인 펼쳐
1/2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장성군청소년문화한마당』 개최, 청소년들이 주체가 되는 문화축제 / 임용기보도국장
환절기 건강 스스로지키자 / 보성소방서
부동산 거래신고 기한 30일로 단축 / 윤진성취재국장
교통사고 예방의 계절 '가을행락철' / 보성소방서
광주평생교육진흥원, 제6회 광주평생학습박람회 개최 / 임용기보도국장
전남도, 5일 목포서 통일화합 한마당 / 윤진성취재국장
겨울철 심혈관질환에 대한 응급처치 / 보성소방서
건조한 가을 화재예방 방법 / 보성소방서
호남민족민주열사 추모문화제 지역 축제로 거듭나 / 윤진성취재국장
최선의 방법으로 '축사화재' 예방하기 / 보성소방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