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전 부총리, 전남도민에게 따뜻한 선물 감동

윤진성취재국장 | 기사입력 2019/09/22 [14:09]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동연 전 부총리, 전남도민에게 따뜻한 선물 감동
기사입력  2019/09/22 [14:09]   윤진성취재국장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지난 19일 강연을 위해 전남도청을 다녀가면서 학생들과 직원들에게 따뜻한 선물을 남기고 간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전라남도는 이날 김 전 부총리를 초청해 도청 김대중강당에서 ‘나와 세상의 벽을 넘는 유쾌한 반란’이라는 주제로 제233회 전남포럼을 열었다. 이날 포럼은 당초 예상했던 900여 명을 훌쩍 뛰어넘는 1천100여 명의 인원이 참석해 큰 호응 속에 마무리됐다.

포럼이 끝난 후 김 전 부총리는 이날 강연에 참석한 도민들의 사인 요청에 흔쾌히 응하며 ‘즉석 책 사인회’를 1시간 동안 진행했다. 자신의 책을 가져온 참석자들에게 자신의 강연 내용인 ‘언제 어디서나 일으키는 유쾌한 반란’이라는 글귀와 함께 정성스레 사인을 해줬다. 간단한 질의응답과 함께 포토타임도 함께 해 강연자와 참석자 모두에게 의미있는 시간이 됐다.

사인회 마지막 참석자는 포럼이 열린 김대중강당의 환경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정재희(61여)였다. 책이 없어 강연자료를 들고 머뭇거리자 김 전 부총리는 본인의 책에 사인을 해 선물하며, 사진을 함께 찍으면서 마지막까지 기다려준데 대해 고마움을 표했다.

정재희 씨는 생각지도 못한 책 선물에 기뻐하며 “이날 강연에서 부총리께서 들려준 얘기들을 책과 함께 아들에게 꼭 전해주겠다”고 화답했다.

김 전 부총리는 사인회를 마치고 “강연을 찾아준 모든 분들께 감사했다”며 “책 사인회는 전남도민과 직접 마주하고 얘기를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 e뉴스타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광주 정광고 전국 고등학교 최초, 빨대사용 근절 캠페인 펼쳐
1/2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장성군청소년문화한마당』 개최, 청소년들이 주체가 되는 문화축제 / 임용기보도국장
환절기 건강 스스로지키자 / 보성소방서
부동산 거래신고 기한 30일로 단축 / 윤진성취재국장
교통사고 예방의 계절 '가을행락철' / 보성소방서
광주평생교육진흥원, 제6회 광주평생학습박람회 개최 / 임용기보도국장
전남도, 5일 목포서 통일화합 한마당 / 윤진성취재국장
겨울철 심혈관질환에 대한 응급처치 / 보성소방서
건조한 가을 화재예방 방법 / 보성소방서
호남민족민주열사 추모문화제 지역 축제로 거듭나 / 윤진성취재국장
최선의 방법으로 '축사화재' 예방하기 / 보성소방서